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 누리집 로고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2024 정부 업무보고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2024 정부 업무보고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콘텐츠 영역

산업부 “유턴보조금 지원비율, 지역발전정책 등 종합 고려해 개편”

2023.12.04 산업통상자원부
인쇄 목록

산업통상자원부는 “개편된 유턴보조금 지원비율은 지역발전정책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정했다”면서 “이번 유턴보조금 지원기준 개정시 정치적 상황 등 비경제적인 요인은 전혀 고려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12월 4일 서울신문 <수도권 유턴기업 지원 50%→26%로 반토막>에 대한 산업통산자원부의 입장입니다

[기사 내용]

○ 정부가 수도권으로 복귀하는 첨단전략업종 기업에 대한 보조금 지원비율을 당초 계획인 50%에서 26%로 대폭 삭감하였으며, 이는 내년 4월 총선을 고려한 것일 수 있다.

[산업부 입장]

○ 정부는「‘23년 하반기 경제정책방향(’23.7.4)」에서 국가전략기술, 첨단전략기술을 보유한 유턴기업에 대한 지원강화 발표시 수도권·비수도권의 지원비율에 대해서는 명시한 바 없으며,

○ 이후 유턴 투자보조금 지원기준*(산업부고시, ‘23.11.30 개정) 개정안에 대한 지자체·관계부처 등의 의견수렴 절차를 거쳐 첨단산업 등에 대한 지원필요성, 지역발전정책과의 정합성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하여 지원비율을 결정하였습니다.

* 「지방자치단체의 국내복귀기업 유치에 대한 국가의 재정자금 지원기준」

○ 특히, 국가전략기술·첨단전략기술에 대한 수도권 보조금 지원*은 이번 개편시 신설하였으며, 투자보조금의 재원인 지역균형발전특별회계의 취지 등을 고려하여 수도권·비수도권 지원비율을 정하였습니다.

* (기존) 첨단업종에 한해 투자금의 11% 지원 → (개정) 국가·첨단전략기술 26% 지원 신설

○ 이번 유턴보조금 지원기준 개정시 정치적 상황 등 비경제적인 요인은 전혀 고려하지 않았음을 밝혀드립니다.

문의 : 산업통상자원부 투자정책관 해외투자과(044-203-4095)

이전다음기사 영역

하단 배너 영역

지금 이 뉴스

추천 뉴스